11회 성남 모란페스티벌 열려
11회 성남 모란페스티벌 열려
  • 성남=오인기기자
  • 승인 2018.10.11 16: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란역 상가 상인회원 100여명 이틀간 
‘제10회 모란페스티벌’이 진행되고 있는 모습. 
‘제10회 모란페스티벌’이 진행되고 있는 모습. 

[경기도민일보 성남=오인기기자] ‘제11회 모란페스티벌’이 12일과 13일 모란오거리 쉼터 일원에서 열린다. 

모란페스티벌 축제추진위원회(위원장 유면수)가 주최하고 성남시가 후원하는 이번 행사는 모란역 주변 100여명 상가 상인회원이 주체가 되어 만드는 대표적인 지역주민 축제다.

행사 첫날 오후 6시 행사장에 마련된 특설무대에서 1부 행사인 개회식에 이어 2부 행사는 개그맨 이덕재의 사회로 진행되며 4인조 걸그룹 파워걸즈 공연, 가수 성국, 마술사 김해성의 특별무대 등 흥겨운 축제 한마당이 밤 9시30분까지 열린다. 

행사 둘째 날은 오후 7시부터 개그맨 김종하의 사회로 초대가수 이진관, 이태루, 주미의 공연에 이어 지역주민 15개 팀이 참가하는 시민노래자랑이 펼쳐진다. 

행사기간 동안 행운권 추첨(행사 양일)을 통해 생활용품 및 가전제품 경품추첨을 벌인다. 

모란오거리 페스티벌은 2007년부터 성남동 상가번영회 회원과 상인들이 자율적으로 축제를 열기 시작해 주민 화합과 지역경제에 활기를 불어넣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