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중앙회 여주시지부, 고령농업인 집안환경개선 봉사
농협중앙회 여주시지부, 고령농업인 집안환경개선 봉사
  • 여주=권영균기자
  • 승인 2018.10.11 16: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각지대 해소
북내농협 관내 고령농업인의 집안환경개선을 해주고 있다. 
북내농협 관내 고령농업인의 집안환경개선을 해주고 있다. 

[경기도민일보 여주=권영균기자] 농협중앙회 여주시지부(지부장 김영춘)은 지난 8일 농업인 행복콜센터에 접수된 북내농협(조합장 이호수) 관내 농가 고충을 해결하기 위해 농협 봉사단을 통해 도배 및 벽지, 집안환경개선 봉사를 실시했다.

봉사활동은 ㈔농촌사랑범국민운동본부가 주관하고 농협중앙회가 운영하는 행복콜센터의 고충상담을 통해 고령농업인의 어려운 상황을 파악하고 농협중앙회 여주시지부, 북내농협 등 농협 봉사단이 구슬땀을 흘렸다.

북내농협 관내 이모 할아버지는 “낡은 집에서 홀로 외롭게 지내고 집 상태가 좋지 못하여 늘 어렵게 살았는데, 이렇게 농업인 콜센터에서 도배 및 장판, 집안환경개선을 도와주셔서 감사하다”고 고마움을 표했다.

농업인 행복콜센터는 70세 이상 고령농업인을 대상으로 다양한 분야의 고충을 접수받아 말벗서비스를 포함한 정서적 위로와 지역봉사단체와 연계한 각종 생활불편 해소, 위기발생 시 112·119 등 긴급출동 요청이 가능한 맞춤형 종합복지서비스다.

70세 이상 홀몸어르신, 조손(祖孫)농가, 거동이 불편한 고령농업인, 장애인 농가 등 도움이 필요하거나 봉사를 희망하는 개인 및 단체는 가까운 지역농협에 신청서를 제출하고 농업인 행복콜센터 대표번호(1522-5000번)로 상담 및 참여가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