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사흘간 안산 김홍도축제 열려
안산시 사흘간 안산 김홍도축제 열려
  • 안산=김성균기자
  • 승인 2018.09.18 0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단원 예술혼 전파하고 교육적 가치 높여
김홍도 말년의 역작 삼공불환도.
김홍도 말년의 역작 삼공불환도.

 

안산시는 ‘2018 안산 김홍도축제’를 10월12일부터 14일까지 안산 화랑유원지에서 개최한다고 18일 밝혔다.  

김홍도는 18세기 영ㆍ정조 시대 문화적 토양이 매우 비옥했던 안산에서 20여세까지 표암 강세황 선생으로부터 그림과 글 수업을 받았으며 표암의 천거로 도화서 화원이 된 후 어진을 그릴 정도로 대성했다. 

특히 풍속화, 산수화, 신선도 등에서 탁월한 기량으로 세계적 반열에 오른 안산을 대표하는 인문 자산이다.

문화체육관광부로부터 ‘2019 올해의 관광도시’로 선정된 안산시는 국비지원을 받아 한국문화관광연구원과 ‘올해의 관광도시 육성사업’ 컨설팅을 추진했으며 화선으로 불리는 김홍도를 관광 축제 소재로 발굴해 단원의 예술혼을 계승하면서 안산을 대표하는 정통성 있는 가을 축제로 육성한다는 계획이다.

이번 축제는 김홍도 그림에 나타난 풍속과 해학을 주제로 다양하고 차별화된 콘텐츠를 개발하며 핵심 프로그램으로 프랑스 국립기메동양박물관에 소장 중인 김홍도의 ‘행려풍속도’를 재현하고 김홍도 마당극도 선보일 예정이다.

축제는 장터마당, 놀이마당, 농업마당, 교육마당 등 30여개 체험 프로그램도 운영하며 김홍도 골든벨, 풍경그리기 사생대회, 씨름 마임, 동상 마임, 시립국악단ㆍ동춘서커스ㆍ줄타기ㆍ대북&삼고무 공연, 당나귀 체험, 열기구 체험, 프리마켓 등 다채로운 체험과 볼거리를 제공한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김홍도축제가 열리는 화랑유원지는 도심 내 호수를 중심으로 안산화랑오토캠핑장, 인공암벽 등반장, 경기도미술관 등이 아름답고 쾌적하게 어우러져 있는 곳으로 이번 축제를 통해 도시 관광이 활성화되고 지역 상권에도 활력을 주게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해학이 넘치는 김홍도의 풍속화를 현실에서 재현함으로써 단원의 예술혼을 전파하고 교육적 가치도 높이고자 하며 이후 화랑유원지를 다양한 축제 장소로 활용한다는 목표로 축제를 준비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관광객 유치와 축제 분위기 조성을 위해 한복을 입고 축제장을 찾는 시민과 관광객에게는 기념품과 체험 할인 혜택을 제공하기로 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안산시 관광과(031-481-3059)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