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경제지주 경기본부, 호주 멜버른 국제식품박람회 참가
농협경제지주 경기본부, 호주 멜버른 국제식품박람회 참가
  • 우영식기자
  • 승인 2018.09.13 16: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협경제지주 경기지역본부가 호주 멜버른 국제식품박람회에서 경기 농·식품을 홍보하고 있다.
농협경제지주 경기지역본부가 호주 멜버른 국제식품박람회에서 경기 농·식품을 홍보하고 있다.

 

농협경제지주 경기지역본부(본부장 남창현)는 지난 10일부터 13일까지 4일간 호주 멜버른 국제식품박람회(Fine Food Australia)에 참가해 경기도에서 생산되는 농·식품을 전시하고 시식 및 판촉활동을 전개했다.

올해로 34회를 맞은 호주 식품박람회는 시드니와 멜버른에서 매년 번갈아 개최되는 오세아니아 지역 유일의 종합국제식품박람회로 40개국 1000여개의 업체가 참가했으며 농협 관계자는 경기미를 비롯해 경기도의 특산품인 인삼과 토종식품인 장류 등 품질 좋고 안전한 농·식품을 홍보했다.

남창현 본부장은 “호주는 아시아계 이민자 등 다양한 국가에서 인구가 유입되고 있으며, 이에 따라 건강식품과 즉석식품 등 가공제품과 아시아 식품에 대한 수요가 꾸준히 늘고 있다”며 “호주를 비롯한 오세아니아 지역의 신규 해외바이어를 대상으로 적극적인 마케팅을 전개해 동남아를 넘어 세계시장에 우리 농산물을 알리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