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생활개선聯, 경기도 우수 활동 단체 선정
용인시생활개선聯, 경기도 우수 활동 단체 선정
  • 용인=유재동기자
  • 승인 2018.09.13 14: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사회 발전 이바지 
용인시생활개선연합회가 동탄복합문화센터 반석아트홀에서 열린 경기도생활개선회 플랫폼마켓 페스티벌에서 우수 활동 단체로 선정돼 도지사상을 받고 있다. 
용인시생활개선연합회가 동탄복합문화센터 반석아트홀에서 열린 경기도생활개선회 플랫폼마켓 페스티벌에서 우수 활동 단체로 선정돼 도지사상을 받고 있다. 

 

[경기도민일보 용인=유재동기자] 용인시농업기술센터는 13일 동탄복합문화센터 반석아트홀에서 열린 경기도생활개선회 플랫폼마켓 페스티벌에서 용인시생활개선연합회가 우수 활동 단체로 선정돼 도지사상을 받았다고 밝혔다.

여성농업인의 자긍심을 고취하고 리더십을 함양하기 위해 경기도농업기술원과 경기도생활개선회가 공동으로 주관한 이날 행사에는 도내 27개 시·군 500여명의 생활개선회원들이 참가했다.

용인시생활개선연합회는 지난해 쌀 소비촉진을 위해 쌀을 활용한 간식거리, 국수 등의 상품을 만들어 팔고 수익금을 지역사회에 다시 환원하는 활동을 펼쳐 좋은 평가를 받았다. 

이날 용인시생활개선연합회와 연천군, 의왕시생활개선연합회 등 3곳이 우수 활동 단체로 선정돼 도지사상을 수여했다. 생활개선 유공회원 도시자 표창은 용인생활개선회의 박선주씨가, 유공 공무원에는 자원육성과 남지현 실무관이 선정됐다.

김경자 용인시생활개선연합회장은 “회원들의 적극적인 활동 덕분에 좋은 성과를 올렸다”며 “앞으로도 농업의 다양화를 꾀하고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여러 가지 활동을 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용인시생활개선연합회는 현재 11개회 420여명의 여성농업인이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