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TA 컨설팅 참여사 65.5% 수출증가
FTA 컨설팅 참여사 65.5% 수출증가
  • 우영식기자
  • 승인 2018.06.13 2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업 수출액 평균 22% 늘어
경기FTA활용지원센터 전경.

[경기도민일보 우영식기자] 경기FTA활용지원센터는 2017년 FTA 컨설팅 참여기업 552개사를 대상으로 2017년도 수출변화 추이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93개사(65.5%)가 수출이 증가했다고 13일 밝혔다. 

반면 응답자 중 40개사(28.2%)는 수출이 감소했고 9개사(6.3%)는 2016년 대비 수출 변화가 없다고 응답했다. 
이번 설문조사는 컨설팅 참여기업 552개사 중 151개사가 응답(회수율 27.4%)한 결과이며 수출기업이 142개사, 수출 준비기업이 9개사로 조사됐다. 
2017년 수출액을 살펴보면 약 3억4369만달러로 2016년 대비 약 6195만달러가 상승해 평균 22%로 수출증대 효과를 본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수출증가는 중국 사드 문제와 세계보호무역기조 확산에 따른 이슈에도 불구하고 기업들이 수출증대를 위해 FTA를 적극 활용하고 있음을 보여주고 있다. 
하지만 이번 조사에서 기업들은 FTA를 활용하기 위해 장시간에 걸친 복잡한 서류발급과 관련 자료보관·수취 문제가 원산지증명에는 필수적이어서 FTA 활용에 있어 가장 큰 어려움으로 다가온다고 호소했다. 
이번 설문에 참여한 기업은 생활용품과 기계류가 각각 19.9%로 가장 많았고 전기전자 14.6%, 기타 13.9%, 플라스틱·고무·가죽 9.9%, 철강·금속·화학공업제품(9.3%) 순으로 나타났다. 
송용욱 도 국제통상과장은 “사드 이슈와 글로벌 보호무역주의 확산에 따른 통상마찰에도 불구하고 FTA를 활용한 기업들의 수출증가율이 높게 나타난 이유는 기업에서 적극적으로 FTA를 활용했기 때문”이라며 “앞으로 도내 중소기업이 FTA를 활용하여 수출이 확대될 수 있도록 많은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설문조사는 2017년도 FTA 컨설팅 사업 참여 업체를 대상으로 지난달 17일부터 30일까지 14일간 이메일과 유선전화를 통해 조사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