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평구, 옥외광고물 안전점검 들어가
부평구, 옥외광고물 안전점검 들어가
  • 이원영기자
  • 승인 2018.06.13 2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름철 풍수해 추락사고 등 대비

[경기도민일보 인천=이원영기자] 인천 부평구는 여름철 풍수해를 대비해 옥외광고물 추락 등 안전사고를 예방하고자 오는 29일까지 옥외광고물 안전점검을 실시한다고 13일 밝혔다.
민간 전문가와 담당 공무원으로 구성된 합동점검반은 차량과 보행자 통행량이 많은 인구밀집지역 다중이용시설 옥외광고물을 중점적으로 점검한다.
점검 대상은 벽면이용간판, 돌출간판, 옥상간판, 지주이용간판 등이다.
점검결과 위험요인이 발견될 경우 업소 측에 자진철거 또는 안전장치 보강 등 대책 마련을 권고할 계획이다.
구 관계자는 “최근 기상이변으로 집중호우, 태풍 등 풍수해로 인한 옥외광고물 관련 사고가 증가하고 있다”며 “광고주는 간판 사전 점검을 통해 안전관리에 만전을 기해 주시길 당부드리며 구에서도 지속적인 점검을 통해 안전사고 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