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중앙도서관, 12일부터 다문화 도서전시회
인천 중앙도서관, 12일부터 다문화 도서전시회
  • 인천=이원영기자
  • 승인 2018.06.10 1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 중앙도서관(관장 이호근)이 일반 시민들을 대상으로 다양한 언어의 도서들과 다문화 관련 도서들을 소개하여 다른 나라에 대한 이해와 문화감수성을 높일 수 있는 다문화 도서전시회를 12일부터 22일까지 운영한다.
이번 다문화 도서전은 책을 통한 세계문화 체험의 주제를 담아 중국, 필리핀, 몽골, 인도네시아, 태국, 베트남 등 10여개국 도서와 다문화를 주제로 한 국내서 등 총 120여권의 도서를 전시한다.
또한 다른 나라의 전래동화와 고전 번역도서, 외국인 강사의 자국 추천도서, 다문화를 주제로 한 국내 출판도서 등 각국의 문화를 알 수 있는 다양한 도서를 설명과 함께 만날 수 있다. 
특히 성인을 위한 다문화 인식개선 도서와 인권도서, 외국어 학습서 등도 함께 전시된다.
이호근 중앙도서관장은 “이번 도서전을 통해 세계 각국의 다양한 역사와 문화를 접하면서 시민들이 다양성에 대한 생각과 글로벌한 세계관을 형성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지역사회의 다문화 인식개선과 건강한 다문화 사회 정착을 위해 다양한 다문화 관련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으며 책 읽는 사회 분위기 조성에 더욱더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자세한 사항은 중앙도서관 홈페이지를 참조하거나 다문화자료실(032-627-8425)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