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흥시, 열었소-치매Zero 프로그램
시흥시, 열었소-치매Zero 프로그램
  • 시흥=이재순기자
  • 승인 2018.05.16 14: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로당 맞춤 프로그램 보급사업
시흥시가 경로당 맞춤 프로그램 보급사업의 하나로 오감만족교실을 운영하고 있다.

시흥시는 ‘열었소(열린 어울림 소통의 경로당) 맞춤 프로그램 보급사업’의 일환으로 5월부터 ‘열었소-치매Zero 프로그램’을 정왕4동 경로당에서 운영하고 있다고 16일 밝혔다. 
‘열었소-치매Zero 프로그램’은 체계적인 여가 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경로당을 문화공간으로 활용하고 어르신들의 신체 및 정신건강 증진에 기여하고자 마련됐다. 
건영2차아파트 경로당은 문해교실, 보성아파트 및 세종2차아파트 경로당은 오감만족교실, 대림3차아파트는 치매미술교실을 운영하고 있다.
문해교실은 기초 한글교육과 생활문해(가족에게 편지쓰기, 관공서 신청서 쓰기 등) 활동, 오감만족교실 및 치매미술교실은 음악과 미술놀이를 통한 인지기능 향상 활동으로 구성됐다.  
프로그램에 참여한 한 어르신은 “오랜만에 뇌 촉진활동을 하는 것이 쉽지는 않지만 프로그램을 통해 기억하는 것이 점차 많아져서 기분이 좋다. 경로당에서 쉽게 접하기 어려운 프로그램을 마련해 준 시흥시에 고맙다”며 소감을 전했다. 
시는 경로당 프로그램관리사를 배치하여 경로당 활성화 및 자생력을 향상시키고 있다. 
시 관계자는 “경로당 맞춤 프로그램뿐만 아니라 지난해에 이어 ‘열었소 극장’ ‘1·3세대 프로그램’ ‘어르신 재능기부’ 등을 지속 운영하겠다”며 “경로당이 지역주민 연계를 통한 세대간 교류 및 문화공간으로 변모하도록 앞으로도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