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식품 수출 앞장서기로 결의
농식품 수출 앞장서기로 결의
  • 우영식기자
  • 승인 2018.04.25 17: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농협 지역본부서 수출협의회 가져
경기농협 수출협의회 정기총회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경기도민일보 우영식기자] 경기도와 경기농협(본부장 남창현)이 농식품 수출에 앞장서기로 했다.

경기농협 지역본부에서 25일 오전 10시30분 경기도와 농협 수출조합장 등이 모여 경기 농식품 수출증진 방안에 대해 논의하며 농산물 수출에 최선을 다할 것을 결의했다.
이날 경기농협 수출협의회 이종태(경기동부과수농협 조합장) 회장은 “올해도 수출전망은 보호무역주의 확산 등으로 어려운 상황이지만 지속가능한 수출농업 육성이 농가소득 증대를 위한 핵심적인 사업임을 인지하고 경기농협이 수출 선두주자가 될 수 있도록 다함께 노력하자”고 강조했다.
이에 대해 남창현 경기농협 지역본부장은 “앞으로 2020년 농가소득 5000만원 조기 달성을 위해 경기 농식품 수출에 더욱 노력하겠다”며 “이를 위해 경기도, aT 등과 힘을 합해 해외 신규 시장을 개척하고 수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협 등에 컨설팅을 지원하는 등 적극적인 지원활동을 펼쳐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 경기농협은 주력 수출품목인 배, 화훼, 인삼품목 이외도 가공식품(떡, 김치 등) 등에 대한 수출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