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루밍’ 캠페인, 장애인 편견 허물자
‘블루밍’ 캠페인, 장애인 편견 허물자
  • 경기도민일보
  • 승인 2018.04.19 13: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일 오전 서울 중구 신세계백화점 본점에서 모델들이 파란 장미와 자폐성 장애인 디자이너의 그림으로 만든 한정판 파우치를 선 보이고 있다. 신세계면세점은 장애인의 날을 맞아 20일부터 자폐성 장애인에 대한 사회적 편견을 해소하고자 ‘블루밍(BLUEming) 캠페인’을 진행, 명동점과 인터넷면세점 판매 금액의 일부를 장애인 디자이너 양성사업에 지원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