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6일 용인시 장애인 채용박람회
26일 용인시 장애인 채용박람회
  • 용인=유재동기자
  • 승인 2018.04.17 13: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청 로비서 20개 업체 총 75명 구인

용인시는 장애인들의 취업을 지원하기 위해 오는 26일 시청 로비에서 올해 첫 ‘장애인 채용박람회’를 개최한다고 17일 밝혔다.
시와 고용노동부가 주최·주관하는 이날 행사에는 다우기술, 일양양품, 영문의료재단 다보스병원, 롯데제과, 에스원 CRM 등 20개 기업에서 참여해 현장면접을 진행한다. 인근 지자체의 장애인 의무고용 사업체들도 참여한다. 
모집직종은 사무직, 사진편집, 간호보조, 온라인 홍보, 고객 상담, 식품생산, 단순포장, 제품조립 등으로 다양하며 총 75명을 채용할 계획이다.
구직을 원하는 장애인은 이력서와 자기소개서를 미리 준비해 단정한 복장으로 행사장을 방문하면 된다.
용인시일자리센터는 이날 참여기업 정보를 제공하고 취업 이미지 컨설팅, 각종 서류준비 및 면접지원 상담과 수화통역서비스를 제공해 구직자를 지원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장애인 취업난을 해소할 수 있도록 올해도 2회에 걸쳐 일자리 채용행사를 마련할 것”이라며 “구직을 희망하는 장애인들이 원하는 일자리를 찾을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