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지사 후보로 전해철 지지”
“도지사 후보로 전해철 지지”
  • 우영식기자
  • 승인 2018.03.13 16: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주당 경기도의원 53명 기자회견 열어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의원 53명이 13일 도의회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6·13 경기도지사 선거 후보로 같은 당 전해철(안산 상록갑) 국회의원에 대한 지지선언을 하고 있다.

[경기도민일보 우영식기자]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의원 66명 가운데 53명(80.3%)이 6·13 경기도지사 선거 후보로 같은 당 전해철(안산 상록갑) 국회의원를 지지한다고 13일 밝혔다. 

민주당 도의원 53명은 이날 도의회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도지사 선거를 승리로 이끌 적임자는 전해철 의원”이라며 지지를 선언했다.  
이들은 “지난 20여년 동안 경기도지사는 보수정당 출신이었다. 이번 선거는 지방정권 교체를 통해 문재인 정부의 국정운영 동력을 만드는 중요한 선거”라며 “도민의 행복한 삶을 만들 적임자인 전 의원을 민주당 도지사 후보로 만들기 위해 혼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전 의원은 민주당 경기도당 위원장을 역임하면서 도내 31개 시·군을 방문했고 경기지역 현안을 누구보다 잘 꿰뚫고 있다”며 “혁신과 실천의 리더십, 포용성을 갖춘 전 의원이 도정을 이끌 적임자”라고 덧붙였다.  
참가자들은 “전 의원의 (경기북부) 평화통일특별도 구상, 자치분권 확대, 권역별 균형발전, 청년·아동 정책 공약 등으로 행복한 경기도를 만들 수 있도록 전 의원을 응원하고 격려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전 의원은 지난 6일 도지사 선거 출마를 선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