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연수구 설 비상진료대책 수립
인천 연수구 설 비상진료대책 수립
  • 이원영기자
  • 승인 2018.02.13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료공백 방지와 주민 의료불편 해소

인천 연수구(구청장 이재호)는 설 연휴기간 중 응급환자 발생에 대비해 일선 의료기관 및 약국과 협력하여 비상진료체계를 가동한다고 13일 밝혔다.
또한 응급환자와 일반환자의 진료공백 방지와 주민의 의료불편을 줄이기 위해 비상진료기관 및 휴일지킴이약국을 지정·운영한다.
구는 연휴기간 동안 보건소에 ‘비상진료 대책상황실’을 설치·운영해 비상진료기관과 휴일지킴이약국 안내 및 근무여부 확인, 비상상황에 대처할 계획이다.
아울러 종합병원(인천적십자병원, 나사렛국제병원) 2개소, 병원 2개소, 의원 21개소, 약국 43개소를 비상진료기관 및 휴일지킴이약국으로 지정해 주민 진료 및 의약품 구입에 불편이 없도록 하고 보건소도 15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비상진료를 실시할 예정이다.
또한 구청과 보건소 홈페이지에 당직의료기관 및 당번약국 현황을 게시해 주민들이 이용할 수 있도록 적극 홍보한다.
119구급상황관리센터(119)에서 24시간 전국 당직 병의원, 약국 및 응급의료상담 등 세부적인 사항을 안내받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