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군, 경로당 387곳 공기청정기 설치
양평군, 경로당 387곳 공기청정기 설치
  • 양평=차수창기자
  • 승인 2018.02.08 14: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실내 공기질 관리 사각지대 해소
양평군이 경로당에 공기청정기를 설치해놓았다.

양평군은 미세먼지 및 유해대기물질(HAPs)로부터 실내 활동이 많은 노인, 어린이 등 환경약자의 건강을 위해 관내 경로당, 지역아동센터, 장애인시설 등 총 387곳에 공기청정기를 설치했다고 8일 밝혔다.
노인과 어린이는 특히 화학물질 제거·배출능력이 약하고 체내 축척성이 강하여 환경성질환에 노출될 위험성이 높은 건강취약계층으로, 이들이 주로 이용하는 시설의 경우 법적 규모 미만의 소규모 시설로써 실내 공기질 관리 사각지대에 놓여있었다. 
이에 군은 지난해 200개 시설의 실내 공기질을 무료 측정했으며, 그 결과 24%에 달하는 49개 시설이 법적 기준을 초과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에 전격 지원된 공기청정기는 경기도 맑은숨터사업의 일환으로 임차계약을 통해 필터 청소 및 교체 등 유지관리서비스가 함께 제공되며 5년 후 각 시설에 무상 양여될 예정이다. 
벽걸이 형태의 디자인으로 공간 활용성이 높아 사람이 많거나 아이들이 뛰어노는 공간에서도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다.
군은 지난해에도 경로당에 태양광 설치, 옥상 차열페인트 시공 등 시설개선을 통해 환경상의 위해·불편 요소를 적극 해소하고자 노력했으며 앞으로도 유해물질 진단 컨설팅 사업 등 쾌적한 환경에서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도록 군민건강을 지키는 환경복지사업을 계속해 나갈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대기질에 대한 관심이 점차 높아지고 깨끗한 자연환경을 찾아 도시에서 유입되는 세대가 많은 만큼 모든 군민이 안심하고 숨 쉴 수 있는 쾌적한 주거환경 조성을 통해 ‘사람이 건강한 도시, 양평’ 건설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