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평구, 통합사례관리 순회교육 진행
부평구, 통합사례관리 순회교육 진행
  • 이원영기자
  • 승인 2018.01.14 1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맞춤형복지팀 설치된 13개 동
부평구가 동 행정복지센터의 복지업무 역량강화 및 주민체감도 향상을 목표로 통합사례관리 순회교육을 펼치고 있다.

[경기도민일보 인천=이원영기자] 인천 부평구(구청장 홍미영)는 지난 8일 부평2동 행정복지센터를 시작으로 맞춤형복지팀이 설치된 13개 동을 직접 찾아가 ‘통합사례관리 순회교육’을 진행 중이라고 14일 밝혔다.
오는 24일까지 계속되는 이번 교육은 동 행정복지센터의 복지업무 역량강화 및 주민체감도 향상을 목표로 열리고 있다. 
각 동의 동장, 맞춤형복지팀장, 전 팀원이 대상이다.
부평구 희망복지지원팀의 통합사례관리사가 강사로 나서 새 정부의 복지사업인 ‘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 사업’에 대한 기본 이해와 핵심사업인 ‘통합사례관리 업무의 절차와 선정방법’ 등에 대해 교육을 벌인다. 
최근 교육을 받은 신경철 부평2동장은 “복지통장 등 인적 자원을 활용해서 소외된 대상자를 적극 발굴하도록 하고 어려운 사례는 담당자와 함께 가정방문을 하는 등 새로운 복지업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구는 맞춤형복지팀 설치가 완료되는 오는 4월경 9개 동을 대상으로 2회 차 순회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다.
구는 복지담당자 전문교육 등을 체계적으로 전개, 동 행정복지센터가 지역주민을 위한 공공 복지서비스 수행기관으로 정착하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할 계획이다.
통합사례관리 사업은 지역 내 공공ㆍ민간자원에 대한 체계적인 관리ㆍ지원체계를 토대로 복합적이고 다양한 욕구를 가진 대상자에게 복지, 보건, 고용, 주거, 교육, 신용, 법률 등 필요한 서비스를 통합적으로 연계해 제공하고, 이를 지속적으로 상담ㆍ모니터링 해나가는 사업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