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중소기업 60개사 해외시장개척
성남시, 중소기업 60개사 해외시장개척
  • 성남=오인기기자
  • 승인 2018.01.11 13: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개사 이내씩 모두 6개 기수 편성
지난해 3월 일본 시장개척단이 현지 바이어들과 수출 상담을 하고 있는 모습.

올해 성남지역 중소기업 60개사가 해외시장 개척에 나선다. 
성남시는 오는 3~11월 10개사 이내씩 모두 6개 기수를 편성해 해외시장개척단 파견 사업을 편다고 11일 밝혔다. 
남미·동유럽·독립국가연합·아시아·중국·중동 지역 11개국(13개 도시)에 우수 중소기업을 파견해 업체별 주력 상품을 해외 바이어와 현지에서 수출 상담하도록 주선한다. 
1기 남미 시장개척단은 3월19~27일 페루 리마, 브라질 상파울루에서 중소기업 제품 판로를 뚫는다. 2기 동유럽 시장개척단은 4월8~14일 헝가리 부다페스트, 불가리아 소피아, 3기 독립국가연합 개척단은 5월28일~6월3일 카자흐스탄 알마티, 러시아 모스크바, 4기 아시아 시장개척단은 6월18~23일 베트남 호치민, 싱가포르에 각각 파견된다. 
5기 중국 시장개척단은 9월 중에 선양, 하얼빈, 광저우에서, 6기 중동 시장개척단은 11월 중에 터키 이스탄불, 아랍에미리트 아부다비에서 현지 바이어와 수출 상담을 하게 된다.
시는 해외시장개척단 참여 업체에 항공료 일부(최대 100만원)와 상담장 임차료, 통역비를 지원한다. 해외시장개척단 모집 일정은 기수별로 1~4기는 19일까지, 5~6기는 5월 중이다. 
성남시 홈페이지(→새소식)에 있는 신청서, 상담희망 품목 명세서, 제품 설명서 등 각종 서류를 갖춰 시청 7층 기업지원과로 우편 또는 방문 접수하면 된다.
시는 지난해 5개 기수의 해외시장개척단을 일본, 라오스, 캐나다, 미국 등에 파견했다. 44개사 중소기업이 해외 현지에서 2770만6000달러(한화 약 296억원) 상당의 수출 계약을 추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