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월 신설법인 전년比 20%↓
10월 신설법인 전년比 20%↓
  • 경기도민일보
  • 승인 2017.12.07 13: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긴 추석 연휴 등록일수 20→16일로 감소

지난 10월 긴 추석 연휴의 영향으로 신설된 법인수가 20%가량 감소했다.
7일 중소벤처기업부가 발표한 신설법인 동향에 따르면 지난 10월 신설법인은 전년 동월 대비 20.5%(1624개) 감소한 6305개였다.
긴 추석 연휴로 법인등록일수가 20일에서 16일로 감소한 점 등이 영향을 미쳤다는 게 중기부의 설명이다.
하루 평균 법인설립은 전년 동월 대비 0.6% 줄어 소폭 감소세를 보였다.
업종별로는 제조업이 1304개 설립돼 20.7%를 차지했다. 도소매업 1253개(19.9%), 부동산업 572개(9.1%), 건설업 556개(8.8%) 등의 순이었다.
대표자의 연령별로는 40대가 2276개(36.1%)로 가장 많았고 50대(1684개), 30대(1265개) 등의 순이었다. 성별로는 여성이 1533개(24.3%), 남성이 4772개(75.7%)였다.
지역별로는 서울(1920개), 경기(1575개)가 많았고 이어 부산(292개), 광주(272개) 등의 순이었다.
올해 1∼10월 누계 기준으로는 신설법인이 8만903개로 전년 동기 대비 1305개(1.6%) 증가했다.
전기·가스·공기조절공급업이 2578개 신설돼 246.0% 늘었고 제조업이 1411개 신설돼 9.1% 증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