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시, 튤립 수선화 1만1000여개 식재
김포시, 튤립 수선화 1만1000여개 식재
  • 김포=박태양기자
  • 승인 2017.11.15 17: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걸포중앙공원 연못·화단 3곳에
김포시가 걸포중앙공원 내에 2018년 봄꽃을 피울 구근류(튤립, 수선화) 1만1000여개를 식재했다.

[경기도민일보 김포=박태양기자] 김포시는 걸포중앙공원 연못과 중앙무대 주변 화단 3곳에 2018년 봄꽃을 피울 구근류(튤립, 수선화) 1만1000여개를 식재했다고 15일 밝혔다.

현재 겨울을 대비해 볏짚으로 보온 상태를 유지 중에 있으며 혹시라도 공원 이용객이 화단을 밟아 답압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시민에게 당부하는 표지판도 설치했다.
시는 그동안 걸포중앙공원의 시설개설과 함께 수목 보식, 가을 초화류 식재 등 김포를 대표하는 시민 여가공간으로 손색이 없도록 유지관리에 힘써 왔다.
김덕오 공원관리사업소장은 “시민들이 내년 봄에는 봄꽃인 튤립, 수선화를 보러 멀리가시지 않고 가까운 걸포중앙공원을 찾아 소중한 사람들과 아름다운 추억을 만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