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기
경기도 3개 민자도로 추석 명절 무료 통행서수원~의왕간 등 3일간 혜택
고춘이기자 | 승인 2017.09.13 16:39

[경기도민일보 고춘이기자] 최근 정부가 명절 고속도로 무료 통행 실시 방침을 밝힌 것과 연계, 이번 추석 연휴 동안 서수원~의왕간 고속화도로 등 경기도가 관리하는 3개 민자도로도 고속도로와 마찬가지로 무료로 이용할 수 있게 된다.
경기도는 올 추석 연휴가 시작되는 10월3일부터 5일까지 사흘간 서수원~의왕간 고속화도로, 일산대교, 제3경인 고속화도로 등 경기도 관리 민자도로 3곳을 대상으로 무료 통행을 시행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는 명절 연휴 고속도로 통행료 면제 내용이 담긴 ‘유료도로법 시행령 개정안’이 12일 국무회의를 통과, 오는 20일부터 시행될 것에 맞춘 조치다.
특히 경기도 관리 민자도로는 ‘지방도’이므로 개정 법령에 근거한 통행료 면제 대상은 아니나 고속도로와 연결돼 간선기능을 수행하고 있는 특성을 고려해 이용자들의 혼란방지와 편의증진 차원에서 경기도의회와의 협의를 거쳐 이 같은 무료 통행 조치를 시행하게 됐다고 도는 설명했다.

이번 추석 연휴 무료 통행 조치를 적용받는 민자도로의 통행료는 승용차 기준으로 서수원~의왕간 고속화도로 800원, 일산대교 1200원, 제3경인 고속화도로 전 구간 이용 시 2200원이다. 시행 시간은 10월3일 오전 0시부터 5일 자정까지 72시간이다.
도는 이번 무료 운영기간 동안 민자도로 3곳을 이용하는 차량이 서수원~의왕 고속화도로 41만3130대, 일산대교 15만3725대, 제3경인 고속화도로 55만7584대 등 총 112만4439대(1일 평균 37만4813대)에 달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이를 통해 이용자들이 받게 될 무료 통행 혜택을 금액으로 환산하면 서수원~의왕 고속화도로 3억원, 일산대교 1억6300만원, 제3경인 고속화도로 5억5600만원 등 총 10억2000만원에 이를 것으로 추산된다.
이안세 도 도로정책과장은 “도 민자도로의 무료 통행은 도의회의 협조를 토대로 국내 내수경기를 진작하고 대상 민자도로의 고속도로 연계성을 감안하여 이용자 불편이 없도록 하기 위한 조치”라며 “명절 연휴 무료 통행이 법제화되었으므로 지속가능한 정책으로 정착되기 위해서는 손실금에 대해 정부의 재정지원이 필요하다는 의견을 중앙정부에 건의했다”고 말했다.
한편, 도는 이에 앞서 지난 2차례의 임시공휴일에 민자도로 3곳에 대한 무료 통행 조치를 실시한 바 있다. 2015년 광복 70주년 임시공휴일이었던 8월14일에는 총 38만7000대가 4억200만원의 혜택을 받았으며 어린이날 황금연휴였던 2016년 5월6일에는 37만4000대가 3억8800만원의 혜택을 받았었다.


고춘이기자

<저작권자 © 경기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화성시 떡전골로 96-4  |  대표전화 : 031-2222-112  |  팩스 : 031-2239-338
등록번호 : 경기 가 00029  |  등록일 : 2002년 12월 30일  |  발행·편집인 : 박영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영호
Copyright © 2017 경기도민일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