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의왕 중앙도서관, 스마트폰으로 듣는 독서서비스종이책에 오디오북 결합
의왕=김성균기자 | 승인 2017.04.19 10:13
의왕시 중앙도서관이 종이책에 오디오북의 장점을 결합한 신개념 도서인 ‘더 책’ 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

의왕시 중앙도서관이 시민들의 도서관 이용을 활성화하고 이용자들에게 더 다양한 문화 콘텐츠를 제공하기 위해 종이책에 오디오북의 장점을 결합한 신개념 도서인 ‘더 책’ 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 
이 서비스는 이용자가 스마트폰에 ‘더 책’ 앱을 무료로 설치한 후 스마트폰을 NFC 태그가 부착된 도서 위에 올려놓으면 전문 성우가 책을 읽어주는 오디오북 서비스다.
‘더 책’은 별도 재생장치 없이 스마트폰에 어플리케이션만 설치하면 누구나 손쉽게 이용할 수 있어 유아 및 어린이들의 독서효과를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의왕시 중앙도서관은 올해 볼로냐 국제 아동도서전에서 최고의 아동출판사 상을 받은 보림출판사의 ‘엄마에게(서지선 지음)’를 비롯해서 250여권의 그림책에 ‘더 책’ 서비스를 우선 도입했고 서비스를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전후남 의왕시 중앙도서관장은 “새로운 형태의 오디오북은 어린이들이 독서에 흥미를 느끼도록 만들어 주고 한글 공부에 어려움을 느끼는 외국인이나 다문화가정 아이들에게는 책을 통해 한글과 다양한 문화를 배우는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의왕=김성균기자

<저작권자 © 경기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화성시 떡전골로 96-4  |  대표전화 : 031-2222-112  |  팩스 : 031-2239-338
등록번호 : 경기 가 00029  |  등록일 : 2002년 12월 30일  |  발행·편집인 : 박영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영호
Copyright © 2017 경기도민일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