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삼성 이승엽, 최다 득점 신기록 -4KBO 리그 통산 15시즌 1296득점 기록
경기도민일보 | 승인 2017.04.18 16:53
올해 프로 데뷔 23년째 이승엽.

삼성 라이온즈 이승엽(41)이 KBO 리그 통산 최다 득점 신기록을 눈앞에 두고 있다.

이승엽은 1995년 삼성에 입단해 올해로 프로 데뷔 23년째다. 일본에서 뛴 8시즌(2004~2011)을 제외하고 KBO 리그에서 통산 15시즌을 뛰며 1296득점을 기록 중이다.
1296득점은 지난 2010년을 마지막으로 은퇴한 팀 선배 양준혁의 1299득점에 이어 이 부문 2위에 해당하는 기록이다. 신기록 달성 까지는 4득점이 모자란다. 이승엽은 현재(17일) 14경기에 출장해 6득점으로 2.3경기당 1득점을 올리고 있다. 이승엽은 양준혁(18시즌)의 기록을 15시즌 만에 뛰어넘게 된다.
이승엽은 입단 첫 해인 1995년에 55득점, 이듬해인 1996년에는 57득점을 기록했다. 이후 3년차이던 1997년에 96득점(3위), 170안타(1위), 32홈런(1위)으로 거포로서의 면모를 과시했다. 1998년에는 100득점을 기록하며 생애 첫 세 자릿수 득점뿐만 아니라 이 부문 타이틀까지 차지했다.
이후 2003년까지 6년 연속 세 자릿수 득점을 기록했다. KBO 역사상 최초의 기록이다. 현재 3년 이상도 기록 중인 선수가 없어 당분간은 깨지기 힘든 기록으로 남을 가능성이 크다. 또 6년 연속 기간 중 2001년을 제외하고 5번의 KBO 득점상을 차지했다. 이 역시 KBO 리그득점 부문 최다 수상기록이다.
본인의 한 시즌 최다 득점은 1999년의 128득점이다. 한 경기 최다 득점은 4득점으로 1997년 9월11일 시민 현대전 외에 5차례나 더 기록했다.
이승엽이 득점을 기록한 날의 팀 성적은 634승 270패 21무로 팀 승률이 7할이 넘는다. 득점 유형은 1득점이 631경기로 가장 많았고, 2득점 223경기, 3득점 65경기, 4득점 6경기 순이다.
1296득점을 올리는 동안 이승엽에게 가장 많은 득점을 허용한 구단은 KIA(해태 포함)였다. 이승엽은 KIA를 상대로 한 243경기에서 무려 201번이나 홈을 밟아 가장 많은 득점을 기록했다. 이어 롯데(187득점), LG전(172득점), 두산(167득점)전 순이다.
구장 별로는 2015년까지 삼성의 홈구장이었던 대구 시민구장이 604득점으로 최다이며, 원정 구장 중에는 2개 팀을 만나는 잠실이 148득점으로 가장 많았다.

 

 

 


 

경기도민일보

<저작권자 © 경기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화성시 떡전골로 96-4  |  대표전화 : 031-2222-112  |  팩스 : 031-2239-338
등록번호 : 경기 가 00029  |  등록일 : 2002년 12월 30일  |  발행·편집인 : 박영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영호
Copyright © 2017 경기도민일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