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양평관광의 화두 헬스투어
올해 양평관광의 화두 헬스투어
  • 양평=차수창기자
  • 승인 2016.01.11 1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힐링-여행 동시 해결하는 프로그램 각광
힐링과 여행을 동시에 해결하는 전국 유일의 여행 프로그램 참여자들.

지난해 9월 단월면 소리산서 첫걸음
방문객 점차 늘어 초기 걱정 사라져

지역경제 기여 182명의 일자리 창출
수치화할 수 없는 양평 브랜드 효과

청정 계곡 트레킹과 산행ㆍ건강밥상
다양한 자연요법으로 스트레스 해소

전담조직 양평헬스투어센터 설립 등
행정적ㆍ제도적 지원도 차별화 한몫

전방위적인 홍보 마케팅 코스다변화
2016년도 관광객 1만명 유치에 나서

기업ㆍ단체 각종 연수 수요 주 타깃
조달청 여행서비스 등록도 추진계획

체험마을-주요 관광지 연계개발 중
지역 신성장 동력 자리매김 큰 기대

양평의 자연 속에서 몸과 마음의 진정한 힐링을 체험하고 있다.

2016년 붉은 원숭이의 해 양평관광의 화두는 단연 헬스투어다.
2년의 준비기간과 상품판매가격의 적정성 등 일부 주변의 걱정 속에서 지난해 9월 출시한 양평헬스투어는 양평의 대표 청정지역 단월면 소리산에서 첫걸음을 시작했다.
네 달째 지금의 양평헬스투어는 초기 걱정은 사라지고 힐링과 여행을 동시에 해결하는 전국 유일의 여행 프로그램으로 각광받고 있다.

헬스투어 코스에 나서기 전 사전 점검을 하고 있다.

700명이 훨씬 넘는 여행객이 1박2일 동안 양평의 자연 속에서 몸과 마음의 진정한 힐링을 체험하고 갔으며, 그로 인해 5000만원 가까이 수입이 발생하면서 지역경제가 살아나고 182명의 일자리 창출효과를 냈다.
주변 자치단체가 롤 모델로 삼을 수 있는 새로운 관광모델이라는 수치화할 수 없는 양평 브랜드 홍보효과를 내기도 했다.
양평헬스투어를 출시, 이 정도 위치로 끌어올릴 수 있었던 요인은 무엇일까.
답은 헬스투어만의 독특한 매력에 있다.
정해진 일정에 끼워 맞춘 듯 딱딱하게 진행되는 일반 여행과 달리 양평헬스투어는 가이드와 함께 마을에서 어머니의 정성으로 준비한 시골건강밥상, 청정 계곡 트레킹 및 산행 그리고 코스 중간중간 건강증진은 물론 여행에 재미를 더해준다.
또 다양한 자연요법으로 도시생활 속에서 쌓인 스트레스 해소는 물론 건강해진 나 자신을 확인하는 과정은 헬스투어를 다른 여행과 차별화시키는 요인으로 부각되고 있다.

계곡물에 손을 담그며 잠시 쉬어가고 있다.

아울러 여행사, 언론인, 파워블로거 등 팸투어를 통해 입체적인 홍보ㆍ마케팅과 부족한 점에 대한 개선을 동시에 이끌어냈으며, 특히 지난해 11월3일 헬스투어의 종주국인 일본 관계자와 국내외 언론사 및 여행사가 참석한 가운데 진행된 양평헬스투어 국제 심포지엄은 양평군이 대한민국 최초 헬스투어의 시작을 대내외에 알리는 계기가 됐다.
이외에도 전국 최초 헬스투어 활성화에 관한 조례 제정, 민ㆍ관ㆍ전문가가 함께 중요 헬스투어 정책을 결정할 헬스투어협의회 구성, 쉬자파크 내 헬스투어 전담조직인 양평헬스투어센터 설립, 헬스투어 상품 출원 등 행정적ㆍ제도적 지원도 한몫을 했다.

여행사, 파워블로거 등 팸투어를 통해 입체적인 홍보ㆍ마케팅과 부족한 점에 대한 개선을 동시에 이끌어내고 있다.

양평헬스투어는 올해 본격적으로 시작된다. 군은 관광객 1만명을 유치해 15억원의 지역경제 효과를 창출해낸다는 방침이다.
이를 위해 벌써부터 헬스투어센터에서는 전방위적인 홍보ㆍ마케팅 및 코스 다변화, 프로그램 차별화를 꾀하며 관광객 유치를 서두르고 있다.
공무원을 포함한 수도권 기업ㆍ단체 고객의 각종 연수 수요를 주 타깃으로 기업ㆍ교사ㆍ공무원 연수 프로그램 유치 및 연계 프로모션 진행, 마이스(MICE) 산업과 연계한 기업 연수 협력형 헬스투어 운영, 휴가철 기업휴양소를 운영하는 것은 물론 관광주간ㆍ헬스투어의 날을 활용한 이벤트도 준비하고 있다.
이와 함께 충성고객 유치를 위해 수도권 내 교육원, 연수원과 헬스투어에 참여한 단체와의 지속적 관계유지를 위한 양해각서(MOU) 체결과 양평헬스투어를 조달청 여행서비스 등록으로 각종 교육기관이 쉽게 접근해 계약하게 할 계획이다.

어머니의 정성으로 준비한 시골건강밥상.

한편, 헬스투어 코스의 다변화와 프로그램 차별화도 꾀하고 있다. 투어코스는 현재 운영하고 있는 소리산 코스 외에 쉬자파크 코스, 물소리길 그리고 자전거길 코스의 2개 코스가 늘어나 총 3개 코스로 운영될 예정이다.
청소년, 가족ㆍ연인, 부녀자, 퇴직예정자 등 다양한 계층을 공략할 수 있는 프로그램과 관내 체험마을과 주요 관광지를 연계하는 프로그램을 개발 중이다. 투어를 이끌어나가는 가이드의 역량 향상 역시 지속적으로 추진한다.
앞으로 진정한 양평헬스투어는 올해부터가 시작이다. 양평헬스투어가 대한민국 힐링 여행 트렌드를 선도하는 여행상품으로 발전해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동시에 창출하는 양평의 신성장 동력으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