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내선 복선전철 내년 말 착공
별내선 복선전철 내년 말 착공
  • 우영식기자
  • 승인 2014.12.17 19: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조2806억 투자 2022년 전 구간 개통
서울 동북부와 남양주 별내역을 연결하는 ‘별내선 복선전철 사업’이 본격 추진될 전망이다.
17일 경기도에 따르면 국토교통부는 별내선 복선전철 건설사업 계획을 담은 ‘도시철도 기본계획’을 18일 확정 고시한다.
별내선 복선전철은 서울 강동구 8호선 암사역에서 구리시 중앙선 구리역과 농수산물도매시장, 다산신도시를 경유해 남양주 경춘선 별내역까지 연결하는 총 12.9㎞ 구간의 복선전철이다. 1조2806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되며 총 6개(서울 1, 경기 5) 정거장이 설치된다.
도는 사업발주와 사업계획 승인 등의 절차를 거쳐 2015년 말 공사를 시작해 국비 지원이 안정적으로 이루어질 경우 2022년 개통될 예정이다. 도는 주변 입주민의 교통 불편을 감안해 개통시기를 최대한 단축할 계획이다.
별내선 복선전철이 개통되면 남양주 별내에서 천호, 잠실, 복정을 거쳐 성남 모란까지 환승 없이 지하철을 이용할 수 있으며 각각의 환승 거점에서 서울 지하철 2·3·5호선 및 분당선과의 환승이 가능하게 된다.
도는 별내선이 개통되면 남양주와 구리지역에서 서울 잠실로 이동하는 철도 통행시간이 20분가량 단축되고 승용차 통행 수요가 크게 줄어 강동대교 등 기존 서울시내 주요 간선도로 통행여건이 크게 개선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도 관계자는 “이번 기본계획 고시로 교통 인프라 소외지역인 경기 동북부에 가장 안전한 출퇴근 교통수단이 생기게 됐다”며 “도에서 직접 시행하는 광역철도 사업인 만큼 도민의 눈높이에 맞는 철도건설로 만족도를 높이겠다”고 말했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