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 청소년리더십 컨퍼런스
서울대 청소년리더십 컨퍼런스
  • 군포=이기영기자
  • 승인 2012.01.10 13: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포시, 지자체 최초 내달 2차례 운영
군포시가 자치단체로는 최초로 ‘서울대학교 청소년리더십 컨퍼런스’를 유치·개최할 예정이어서 화제다.
10일 시는 서울대생 멘토와 함께하는 사회문제 해결을 위한 창의·토론 프로그램 ‘제1회 군포시 청소년리더십 컨퍼런스’를 다음달 중 2차례(2월13~15일, 20~22일)에 걸쳐 운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군포시청소년수련관이 주관하는 이번 컨퍼런스에는 군포지역 내 5개 인문계 고등학교의 학생 180여명이 참여해 FTA의 장단점, 기후변화의 영향 및 대응책, 다문화가정에 대한 이해와 문제점 해결법 등에 대해 토론하며 창의성·발표력·리더십 등을 키우게 된다.
시는 지역 청소년들을 사고력과 리더십이 뛰어난 인재로 육성한다는 목적으로 한국인성교육협회가 운영하는 청소년리더십 컨퍼런스를 유치했고 학생들의 참여 부담 경감 차원에서 교육경비 보조에 관한 조례에 근거해 예산을 지원할 예정이다.
김윤주 군포시장은 “교육에 대한 투자는 청소년을 위한 가장 높은 이율의 저축이며 미래를 바꾸는 최고의 수익사업”이라며 “올해는 교육특구 완성을 위한 정책을 더 내실 있게 추진해 군포를 ‘희망교육 1번지’로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포는 민선3기 시절인 지난 2005년 12월 지식경제부로부터 ‘청소년 교육특구’로 지정된 이후 청소년 관련 예산 및 사업을 매년 확대해 운영 중이다.

경기도민일보, KGD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